메인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


검정고시 뉴스

검정고시의 마스터키! 검마스터와 쉽고 빠르게 검정고시 합격의 기쁨을 누리세요.

컨텐츠 내용

  1. 학습지원센터
  2. 검정고시 뉴스

검정고시 뉴스

검정고시 뉴스 조회 페이지
23일 올해 첫 검정고시... 마스크 써야 입실 검마스터 / 2020.05.21

 뉴스이미지.jpg

서울시교육청은 올해 첫 초졸·중졸·고졸 학력인정 검정고시를 23일 서울 시내 13개 고사장에서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.

이번 검정고시는 4월 11일 실시될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확산으로 두 차례 연기됐다.

지원자는 초졸 434명, 중졸 1,159명, 고졸 4,495명 등 모두 6,088명이다. 장애인 46명과 재소자 19명도 시험을 본다.

초졸 검정고시 고사장은 선린중(1곳)이고, 중졸은 상암중과 서일중 등 2곳, 고졸은 원묵중, 경인고, 신천중, 목동중, 광남중, 숭곡중 등 6곳이다.

모든 응시자는 시험 당일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. 답안지 작성을 위해 초졸 응시자는 검은색 볼펜, 중졸·고졸 응시자는 컴퓨터용 

 

수성사인펜을 준비해야 한다. 중졸·고졸 응시자 중 점심시간이 포함된 경우 도시락과 물도 준비해야 한다.


시험 도중 휴대전화 등 통신기기를 소지할 경우 사용 여부에 상관없이 부정행위로 간주된다.

서울시교육청은 응시자 가운데 확진자 또는 자가격리대상자가 있는지 모두 확인했다. 시험 당일 의심 증상을 보이는 응시자가 있을 경우에

 

대비해 각 고사장에 별도 고사실을 마련했으며 감염관리전담자로 직원 100명을 고사장에 파견해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 관리에 나선다.

울시교육청 측은 “출입구를 단일화해 응시자들이 모두 열 체크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, 마스크 착용 여부도 점검한다”며 

 

“마스크를 쓰지 않은 경우 입실할 수 없다”고 설명했다.

출처 : https://www.sedaily.com/NewsView/1Z2U5GUYZN

첨부파일
read 페이지 바
이전 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.
다음 글

내신 경쟁 너무치열…검정고시로 대학간다

 
2020.01.07